픽업아티스트가 바라 본 위대한 개츠비, 노력만으로 사랑을 이룰 수 있을까?

 

 

픽업아티스트가 바라 본 위대한 개츠비, 노력만으로 사랑을 이룰 수 있을까?

 

얼마 전 개봉된 스콧 피츠제럴드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 위대한 개츠비(Great Gatsby)에서는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열연한 주인공, 개츠비가 한 여자에 대한 지고지순한 순애보적 사랑을 보여주어, 수많은 사람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영화를 보면서, 대부분의 사람들은 개츠비의 사랑이 참으로 위대하다고 느꼈을 것이다. 그러나 한 편으로, 우리는 다음과 같은 생각도 해볼 수 있다.

 

‘한 여성으로부터 사랑을 얻기 위해 저렇게까지 해야만 하는가?’

 

위대한 개츠비는 수 십 년 전이라 할 수 있는 1922년을 시대적 배경으로 한 영화지만, 현대 사회에서는 누군가의 사랑을 얻기까지의 과정이 여전히 어렵고 힘들기만 하다. 특히, 신분의 격차가 나는 경우에는 더욱 더 그러하다.

 

평생을 살면서 결코 놓치고 싶지 않은 인연을 만났을 때, 현실적인 벽에 부딪힌다면, 그 사람을 떠나 보내야만 하는가?

 

적어도 얼마 전까지는 그랬다.

 

그러나 픽업아티스트(Pick Up Artist), 그리고 픽업 기술(Pick Up Arts)이 등장하면서부터, 마음에 드는 이성과 원하는 관계를 만들어나가는 일은 더 이상 꿈에서만 그리던 일이 아니다. 현실에서도 충분히 실현 가능한 일이 되었다. 개츠비처럼 불법적인 주류 밀매까지 해가며 애써 부자가 되어야 할 필요 또한 없다.

 

스테디셀러인 픽업아티스트 지침서(Pick Up Artist Guide)의 저자이자, 매력 계발과 라이프스타일 구축의 표준(Attraction & Lifestyle Standards) IMFGLC(http://imfglc.com)의 대표, 이든 리(Ethan Lee)는 말한다.

 

“평범한 사람들도 자기 자신에게 숨겨진 매력을 이끌어내 잠재력을 극대화한다면, 이상형과의 연애는 물론, 꿈에 그리던 라이프스타일까지도 현실에서 이룰 수 있습니다.

 

여성의 사회적 지위가 높아지고, 남성을 바라보는 기준이 높아진 현대 사회에서는 더 이상 물질적인 성공만으로는 여심을 사로잡기 어려우며, 여심을 사로잡기 위해서는 보다 감성적인 매력을 계발하는 과정이 필수적입니다.

 

개츠비처럼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부자가 된다고 해서, 연애까지 순탄하게 이루어질 거라는 환상은 하루빨리 버려야 하며, 사람의 마음을 얻기 위해서는 일에서의 성공을 위한 노력과는 전혀 다른 차원의 노력들이 필요합니다. 즉, 일과 연애는 본질적으로 방향성이 다른 활동들입니다.

 

뿐만 아니라, 기업을 운영하는 사람들도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서, 그리고 갈수록 수요층이 확대되고 있는 여성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서, 제대로 된 픽업아티스트로부터 픽업 기술을 배워야 합니다.”

 

IMFGLC에서는 최근 전세계 픽업 이론의 표준, “일레븐 에센셜즈(11 Essentials)”를 출시하였으며, IMFGLC가 운영하는 카피톨리네(http://imfglc.net) 커뮤니티에서는 데이트과학과 관련하여 국내에서 가장 많은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